Dr.Penguin

반응형

말티즈(Maltese)는 작은 체구와 하얀 외모 덕분에 인기가 많은 반려동물이다. 몰티즈라고도 불린다. 말티즈는 이탈리아산 품종으로, 원래는 항해 중 선내 쥐를 잡기 위해 작고 빠른 종으로 개량되었다. 갈색, 회색, 흰색 말티즈가 존재했으나 지금 갈색 말티즈는 희귀하고, 거의 흰색 품종만 남아있다.

 

말티즈의 어원은 이탈리아 남부 몰타섬에서 따왔다는 설과, 항구를 뜻하는 셈족의 언어 malat에서 유래했다는 설이 있다. 대체로 몰타섬에서 유래한 이름이라는 설이 유력하다. 표준 영어 발음을 몰티즈지만, 미국에서도 말티즈로 읽는 경우가 많다. 몰타섬이 영국령으로 넘어갈 때 말티즈도 영국 왕실에 헌상되어 귀족계급의 큰 사랑을 받았다.

말티즈 크기 및 체중

말티즈는 소형견으로 키는 20~25cm, 체중은 1.4~3.6kg 정도다. 흰색의 부드러운 겉 털 아래 언더 코트(undercoat)로 불리는 속털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긴 털은 등에서 좌우로 갈라져서 땅에 닿을 정도로 늘어져 있는데, 뒤틀림이 전혀 없다. 머리 윗부분이 둥글게 굽어 있고, 양쪽 귀의 간격이 넓다. 눈은 검고 털 안쪽에 외따로 붙어 있다. 귀와 꼬리, 다리에도 털이 많으며, 등이 곧고 가슴이 잘 발달되어 있다. 테리어 계통과 외모가 비슷하지만, 튼튼하고 강한 스패니얼 종이다. 

말티즈 새끼

말티즈의 새끼는 부슬부슬한 털을 가진 귀여운 곰 같은 외모를 가지고 있다. 말티즈는 새끼는 훈련을 잘 안 받으려 하고, 훈련을 시키려는 견주에게 적대적이고 공격적인 행동을 많이 한다. 이 과정에서 말티즈와 견주 사이에 오해, 스트레스, 증오가 싹 틀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말티즈는 푸들과 같이 견주와 갈등이 많은 견종 중 하나다. 

 

귀여운 외모를 가진 말티즈지만 까다롭고 예민한 탓에, 새끼 시절 엄격한 절제 훈련이 필요하다. 또 감정적인 측면에서도 신경을 써줘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말티즈가 이상 성격이 되기 쉬우며, 견주 역시 지치기 쉽다. 따라서 키우기 전에 잔시의 생활 습관이나 성격을 고민해보고 선택해야 한다.

말티즈 성격

말티즈는 인위적인 교배가 아닌 자연 발생한 견종으로 애견화 역사가 길지 않다. 원래 스패니얼 종이 사냥개로 쓰기 위해 인간이 길렀던 품종이라, 말티즈 역시 야생성과 사냥 본능이 강하다. 말티즈의 성격은 상당히 까다롭고 예민하며 때론 공격적인 습성을 보이기도 한다.

 

물론 치와와, 페니키즈, 닥스훈트 등의 지랄견들보다는 덜하다. 하지만 포메라니안과 같이 준지랄견의 성격을 보여주는 견종이다. 말티즈는 본능에 따라 행동하려는 성향이 강하다. 훈련성으로 평가되는 지능 순위에서 말티즈는 최하위에 속한다. 

 

말티즈는 자기주장이 강하고 고집이 있다. 밥, 간식, 산책 등 자기가 원하는 바를 적극적으로 표출한다. 자기가 원하는 바를 달성해야 직성이 풀리는 성격이라 엄격한 훈육이 필요하다. 타고난 공격 본능이 강해 입질도 심하다. 물건을 잘 물어뜯어 주의가 필요하다. 다른 소형견에 비해 매우 민첩하고 활동량이 많은 편이다. 

 

말티즈 분양가(가격)

말티즈는 작은 체구와 귀여운 외모로 사랑받는 견종이다. 말티즈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말티즈 분양 도중 문제가 생기는 경우도 늘고 있다. 말티즈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무분별한 번식으로 기형 개체도 상당히 늘었다. 대표적인 기형에는 양 눈동자가 벌어져 초승달 형태의 흰자가 보이는 사시가 있다. 분양업체에서는 자라면서 자연스럽게 교정된다거나 말티즈는 원래 이렇게 생겼다고 하는데, 다 거짓말이다.

 

또한 준지랄견 답게 성격도 극성맞아 과도한 공격성을 가진 개체도 있다. 이런 강아지들은 집에서 키우기 적합하지 않기 때문에 심사숙고해야 한다. 강아지도 사람과 마찬가지로 부모의 성격을 닮기 때문에, 할 수 있다면 강아지 부모를 미리 파악하는 것도 방법이다. 말티즈의 분양 가격은 50~70만 원 사이로 형성되어 있다.

 

2020/03/04 - [지식창고] - 강아지 포메라니안 분양·입양 정보(성격, 크기, 가격)

 

강아지 포메라니안 분양·입양 정보(성격, 크기, 가격)

요즘 반려동물로 강아지를 키우는 집들이 늘고 있다. 강아지를 키우려면 분양, 입양 과정을 거쳐야 하는데, 어떤 강아지 종류를 선택할지 고민이 되는 게 사실이다. 잘못된 선택으로 유기동물이 늘고 있어 애완동..

penguinworld9.tistory.com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잠깐! 비밀로 남겨야 할 만한 내용인가요? 그렇다면 차라리 이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